FREE-TALK
이직후 한달째 후기
 
1
  327
Updated at 2018-10-15 18:57:59

집이랑 거리가 멀어 덜컥 자취방까지 구했는데
생각보다 회사가 안좋습니다.
연봉도 제가 알아본거랑 다르고
복지도...전직장 절반수준에도 못미치는데
사람들도 연봉도 복지도 업무량도 다 평균입니다.
야근을 밥먹듯이 하는것도 아니고
나름의 워라벨은 갖췄지만 풍족함은 못느끼는
그냥그런 생활에 만족하며 사는게 맞겠죠?
회사 평가는 신의직장이란 말이 나오는 수준인데
신은 커녕 인간계 수준이네요.
전직장보다 연봉이며 복지며 다 낮춰서왔는데 계약이라니...이건 뭐 제가 회사 넴벨 보고 온거라 할말 없는 부분이고(정규직 전환률 100%란말에)
저 말고도 다른 사원분들도 저와같은 고민을 많이 하네요. 30대 이전에 안정적인 직장을 원했는데
안정적인거 생각해서 지금 직장에 존버하는게 현명한걸까요?


6
Comments
1
2018-10-15 18:55:12

비록 비정규직이었지만

신의직장은 교직원이 진짜 짱인것 같슴다...

일도 없고 칼퇴다하고 돈도꽤받구...

 

만족스러운직장이란 찾기 힘든 것 같아요ㅠㅠㅠ

저는 다만 퇴근후의 삶을 최대한 즐기기위해 노력중입니다

농구. 헬스. 술. 영어공부. 독서 등등ㅎㅎ

WR
1
2018-10-15 19:17:20

저도 저번주부터 영어학원 다니구있어요!!
자기개발 틈틈히 하면서 자리잡혔을때 대학원도 가려구용ㅠㅠ 이직만 3번짼데 아직도 사원이네요 아이고....

1
2018-10-16 09:35:12

지난 번에 회사 근처로 옮기라는 조언을 드린 사람으로서 코멘트를 안 할 수가 없네요~^^

결국 '신의 직장'이라는 평가를 받는 수준이 그 정도라면,

나머지 직장들이 얼마나 열악한지 인증되는 거 같아요.

100% 정규직 전환이라는 점도 요즘 같은 세상에 큰 메리트임에 분명하구요.

기대치가 높아서 다소 실망감도 있으신 것 같은데,

주어진 상황에서 뽑아낼 수 있는 모든 행복을 추출해보시길 권장드립니다.

그리고 멋진 라이프가 찾아오길 진심으로 응원합니다! :)

 

1
2018-10-16 17:55:22

만족하면 발전은없습니다 더 알아보세요!

1
2018-10-17 11:45:38

워라벨 위주로 보시면 외국계로 가시면 될 것 같아요. 저는 주40 시간 칼같이 지키고 탄력 근무제 해서

유연하게 근무시간 조절합니다.. 지금도 일하면서 보는중이니 분위기도.. 자유롭죠.

 

하지만 저도 이직준비하는중 ㅎㅎ

WR
1
2018-10-17 12:12:55

제가 외국계만 두번짼데 외국계도 외국계 나름이에요ㅠㅠ 차라리 제 첫직장인 국내기업이 훨씬 자유로웠음

 
글쓰기
검색 대상
띄어쓰기 시 조건