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랑으로 뱉어 (ballad edit ver.)

 
  87
Updated at 2022-01-29 20:54:42

내 한 편에 다이어리
너에 향한 가치
그리 선명하지 않아
뱉어낸 그 눈물들이

나를 정말 몰랐어
손가락 마디 마디가
그대가 말 못했던만큼 소중해
아직 덜 자란 나무처럼
뒤돌아보니 급히 기대한거 같아
이런 안타까운 세상같이 이렇게
투정부리니

my story
한때 그랬지 내겐 헤어진
마지막 모습이 위태롭지만
순수하게
지나가버린 추억에 애같아
혹시나 해서 난
너를 떠올리며 울컥해
니가 떠오르며 슬픔을 뱉어네

꿀꺽 삼킨 눈물이
바닥에 쓸쓸히 흘러내리고
땅을 치고 눈물을 뱉어네

한때 그랬지 내겐 헤어진
마지막 모습이 위태롭지만
순수하게
지나가버린 추억에 애같아
혹시나 해서 난
너를 떠올리며 울컥해

꿀꺽 삼킨 눈물이
바닥에 쓸쓸히 흘러내리고
혼자서


NO
Comments
아직까지 남겨진 코멘트가 없습니다. 님의 글에 코멘트를 남겨주세요!
 
글쓰기
검색 대상
띄어쓰기 시 조건