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
OPENMIC
inner(Prod. Pr! d3 Beats)
 
  120
Updated at 2020-02-27 16:55:25

 

때가 됐어 fuckin groove

난 이제 날개 펴

길을 잃어버려도

나 사실 이상주의

때가 됐어 im so dope

기억에서 지워줘

나는 약을 안해도

저리치워 코카인따위

 

 

Fuckin groove 전부 다 꺼져

나보고 말해 저 미친새끼 근데 지금 나는 미칠때지

그걸 건방지다 말

하면 할말이 없지 난

가서 니 어머니 한테 한번 물어봐 맞는 말만 하니까 쓰러지지 침대위로 게으른 새끼 아직까지 개버릇은 남 못줬지 너가 진정한 에이스

작은 사각형 위에 올려놓은 뒤

내 가장 어두운면을 너에게 보여줄래

가져와 내 trophy

아니아니 trash

나의 ㅈ같은 실력으로 듣는애들 또 괴롭힘

진짜 이건 미안 내 상태는 쇼핑하다 한눈팔고

결국 엄마 손을 놓친 미아

다급하게 쫒아오지만

나를 붙잡지는 마 받을게 니 마음만

몇 안되는 강박 엇비슷한

단어 몇개로 bar를 메꾸려해  like 도로공사

양심은 죽인지 오래 미안해 금방 데리러 갈게

테이블 위 바로 펼쳐진 fantasy

금방 사라지지 강박이 키고는 갈게 깜빡이

 

 

Hook

 

 

그래 맞아 방구석 힙찔이 근데 왔네 입질이

너 덕분에 dynamic 해졌지 내 기분이

터뜨려 샴페인 아무일 없었다는 듯이

신경 안쓴다며 왜 자꾸 던져 돌맹이를

너가 없으면 아무것도 못할줄 알았는데

열었어 또 파티를

알아들었으면 정중하게 나가줘 어서 이 방문을

 

갑자기 안보여 앞이 난 필요해 therapy

아니오직 필요해 family therapy

찾았지 내 안의 몇가지 문제점

죽이고 난 다음 난 깨닫고 말았지

후회해 널 버린걸 그럼

나 좀 더 나은 사람이 될수도 있었을 텐데

지나가 버린걸 또 붙잡는 성격도 아니지

아무도 안볼때 다시 모두 주워 오우 Shit

 

 

다시 살려내 삼국지 화타

빨아버려  코밑의 코카인  Ahegao style

다시 내눈 앞에 펼쳐지는 환상

무분별해지고 있어 내안의 conscience

다 필요없어

감수하겠어 다시 너만 살릴수 있다면

뭐가됐든 간에 팔아버리고 값을 지불해

이제 인정할게 난 너 없인 살수가 없어

 

그시절이 가끔 그리워

우리 안에서 주고 받았던

너와 나의 티키타카 stakin tickin

끊었지 티켓 멈추지 않아 가끔 틱이

머리를 스쳐 한번에 왔어 느낌이

한숨 돌리지 널 데리러 더 높이

나는 모세 장애물 싹 다 갈라버리지

사랑인걸 이제야 알겠어

난 정말로 bitch

 

피드백해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!

NO
Comments
아직까지 남겨진 코멘트가 없습니다. 님의 글에 코멘트를 남겨주세요!
 
글쓰기
검색 대상
띄어쓰기 시 조건