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IPHOP-TALK
옆동네 사람들
 
1
2
  646
2019-06-19 18:40:47

국게보고 무서워서 조용하고 안전한 힙플로 피신왔습니다. 여긴 다행히 모두들 무사하신가 보군요


5
Comments
1
2019-06-19 18:45:39

거기 다들 이방인땜에 들떠있던데

WR
1
1
2019-06-19 18:55:11

보이지 않는 영혼을 보는것도 공포영환데 보이지도 들리지도 않는 음악을 들으신분들은 더 무서워서요..ㅎ

1
Updated at 2019-06-19 19:05:36

뉴챔프 앨범 나왔을 때 좋다고 얘기했다가 가루가 되도록 까인 이후로 손절했죠.
칠린에 아무리 민감하다해도..

WR
1
2019-06-19 19:45:56

ㄷ.. 뉴챔이 사클래퍼도 아니고 힙합게시판에 힙합 얘기를 했는데 까이셨다니 겁나 서운하셨겠네요..

1
2019-06-19 20:17:58

뉴챔 소속사가 칠린 관련해서 이슈가 많았었죠.
전 순수하게 앨범이 좋았어서(특히 내 엄마라는 트랙이 감명깊었어요)글을 올렸던거구요.
뭐 이해가 아주 안되는건 아니지만요

 
글쓰기
검색 대상
띄어쓰기 시 조건