작곡가로 노예계약 할뻔하다가 다행히 살았습니다..
 
5
  597
2020-04-11 02:55:10

22세 힙합 작곡가.. 큐오넷 모집공고 보고 라이브러리 음악회사 계약 따냈다고 좋아하다가

주변 선생님들이랑 작곡가들이 조심하라 해서 몇번이고 계약서 읽어본 뒤에

확신이 안 가서 아는 학원 선생님한테 가져가서 이야기도 하고 조언도 듣고..

그리고 결정적으로 딱 계약서를 보여줬더니 이거봐 이거봐 하시면서

조항 몇 개 짚어주면서 이러면 이론상 7년동안 무페이로 한달에 10곡 납품해야 된다는 결론이 나오고

사기 맞는 경험도 좋지만, 알면서 사기 당하는 건 멍청이라는 결론을 들고

결국 다시 작업하러 스피커 앞에 앉았습니다..

 

제 정규, 다른 같은 크루 래퍼 정규(한 트랙 제외하고 프로듀싱), 그 외 여러 프로젝트 진행중입니다.

좋은 기회 기다려야죠..

다행이다 다행이야

5
Comments
1
2020-04-11 09:00:47

다행이네요 ;; 어린분들 등처먹는곳들이 많군요

1
2020-04-11 11:50:18

아직도 이딴 양아치들이 있군요..
무서운 세상입니다

1
2020-04-13 09:27:35

다행입니다...

조심하시고 허쓸하십쇼 ㅜㅜ

1
2020-04-17 18:23:24

어후 7년... 다행입니다

1
2020-04-21 14:39:03

와 다행이네요...ㄷㄷ

 
09:39
 
118
20-06-01
 
160
글쓰기
검색 대상
띄어쓰기 시 조건